서울시, ‘제로에너지 건축물’ 활성화 방안 모색

사회일반 / 원혜미 기자 / 2019-11-06 15:28:22
  • 카카오톡 보내기

 

서울시가 ‘제로에너지 건축물’에 대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한다.

서울시 산하 서울에너지드림센터가 오는 15일 오후 상암동 평화의 공원 내 센터 다목적실에서 ‘한국형 제로에너지 건축물은 잘 운영되고 있는가?’라는 주제로 하반기 정기 세미나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제로에너지 건축물’은 에너지 소모를 최소화하도록 설계한 건축물로 에너지 소비가 적고 신재생에너지를 자체적으로 생산한다.

이번 세미나는 제로에너지 건축물 보급 확산 방안과 제로에너지 건물 운영 현황 등에 대한 효과적인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울러 제로에너지 관련 건축, 기술 분야 전문가들의 경험과 지식을 시민들과 나눈다. 전문가 발표 후에는 패널토론 및 제로에너지건축에 대한 시민들의 의견을 듣고 질의응답 시간을 갖는다.

육경숙 서울에너지드림센터 센터장은 “시민들이 제로에너지 건축물을 올바르게 이해하고 최신 에너지기술 동향을 시민들에게 전달·공유하고자 이번 세미나를 준비하게 됐다”며 “세미나를 통해 제로에너지 건축물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와 인식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훈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전 세계적으로 제로에너지 건축물을 확산하는 흐름이 강해지고 있고 서울시는 2012년에 서울에너지드림센터를 준공하는 등 제로에너지건축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면서 “본격적인 제로 에너지 건축물 확산에 앞서 무엇보다 필요한 것은 제로에너지 건축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와 관심인 만큼 이번 세미나에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세미나 참가비는 무료다. 참가를 신청은 행사 시작 이틀 전인 13일 오후 5시까지 서울에너지드림센터 홈페이지에서 받는다.

 

(사진제공=뉴시스)

 

팩트인뉴스 / 원혜미 기자 hwon@factinnews.co.kr 

[ⓒ 팩트인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원혜미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카카오톡 보내기
뉴스댓글 >